KT, 한국을 글로벌 데이터센터 허브로 만든다.

삽자루 | 2011.05.31 09:16 | 조회 24399
KT, 한국을 글로벌 데이터센터 허브로 만든다2011.05.31
  1. 소프트뱅크텔레콤(이하 소프트뱅크)와 서비스 제공을 위한 전담 합작사 설립
  2. 일본과 가까운 부산 인근에 전용 데이터센터 구축
  3. 일본 기업들의 전력난 해소를 위한 선의의 프로젝트
KT가 한국을 글로벌 데이터센터 허브로 만들기 위해 첫발을 내딛었다.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 손정의 www.softbanktelecom.co.jp)와 함께 일본 기업들을 위한 데이터센터 서비스 및 클라우드서비스 제공을 위해 합작사를 설립 하고 전용 데이터센터를 구축한다고 30일 밝혔다.
KT 이석채 회장과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은 30일 일본 도쿄 시오도메(Shiodome) 합동 컨퍼런스에서 1,200여 기업 및 언론사를 대상으로 이번 프로젝트의 추진배경 및 향후 계획, KT의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에 대해 설명을 했다.
KT는 이번 일본시장 진출을 계기로 한국을 글로벌 데이터 센터로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글로벌 시장진출을 더욱 더 가속화하고 통신사의 이점을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 및 노하우를 통해 아시아는 물론 유럽의 해외 통신사업자들과도 클라우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합작사 설립 및 전용 데이터 센터 구축
KT와 소프트뱅크는 일본 고객들을 위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KT가 51%, 소프트뱅크가 49%의 지분율을 보유한 합작사를 9월까지 설립할 계획이다. 합작사는 데이터센터 구축부터 향후 서비스 제공까지 기술적 부분을 담당하게 된다. 전용 데이터센터는 일본에서 가깝고 한일간 해저 광케이블의 시작점인 부산 인근(김해 국제공항에서 20Km 이내)에 10월까지 구축할 계획이다. 구축 전까지는 목동 데이터센터를 활용하여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참고자료 2.해저광케이블현황 참조]
합작사는 서비스 제공을 위한 데이터 센터를 올해 10월까지 6,000Kw 규모로 구축한 후 일본의 시장규모 및 향후 서비스 확대를 고려해 20,000Kw로 추가 증설할 계획이다. 6,000Kw 규모를 수치로 환산하면 서버 1만대를 운영하는 규모다. [참고자료 3.용어설명 참조]
한일간 네트워크도 10G급의 대용량 전용라인을 운영할 계획이며, 서비스 활성화에 따라 지속적으로 확장할 계획이다.
합작사는 일본의 ‘전력사용 제한령’에 맞춰 목동데이터센터를 활용하여 올해 여름 부터 코로케이션 서비스, 가을에는 백업서비스를 제공하고 신규센터가 안정화된 2012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인 클라우드 서비스 및 각종 재해로부터 고객의 데이터를 보호해주는 재해복구 서비스를 제공한다. [참고자료 3.용어설명 참조]
한편, 최근 출시한 데스크톱가상화(VDI, 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서비스는 기존시스템을 활용하여 올해 가을 제공할 예정으로 서비스 사용시 PC마다 업무용 프로그램을 설치해야 하는 불편함과 자료분실의 우려도 해소되며 노트북 전력도 절감이 가능하다. [참고자료 3.용어설명 참조]
■ 전력난 해결을 위한 방안으로 그린IT형 고성능 시스템인 클라우드 컴퓨팅이 대안
현재 일본 기업들은 정부의 ‘전력사용 제한령’ 시행 방침에 따라 오는 7월부터 전력 사용량의 15% 를 감축해야 하는 상황이며, 지진이나 해일 등의 피해로부터 좀더 안전한 지역에 데이터 센터를 운영하고자 하는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가까운 한국의 클라우드 컴퓨팅이 주목을 받고 있다.
KT의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가 주목받는 것은 기존 데이터센터에 비해 서버 집적도가 50배 이상 개선되고 전력 효율 또한 2배 이상 높아진 그린 IT형 고성능 시스템이라는 점이다. 특히, 최근에 제휴한 삼성전자의 그린메모리까지 탑재하면 기존 시스템 대비 소비 전력을 70% 이상 절감할 수 있다.
서비스 성능 또한 뛰어나다. 작년 글로벌 클라우드 컨설팅업체로부터의 성능테스트 결과 전 부분 1~2위로 평가 되었으며 가격 또한 아마존의 70%수준으로 경쟁력을 확보한 상태다. (Cloudharmony.com, 2010.8)
■ 일본 진출을 토대로 한국을 글로벌 데이터센터 허브로 발전시킬 계획
향후 비즈니스의 핵심은 IT인프라이며 데이터 센터는 가장 중요한 핵심역량이 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현재 일본의 데이터 센터 시장규모는 IDC의 분석자료에 따르면 올해 5,800억엔(7.5조원)이며 매년 약 9.7%의 성장도 전망하고 있어 합작사의 목표 시장규모도 2014년 2,450억엔(약3.2조원)까지 확대될 것으로 예측된다.
KT는 이번 일본 진출을 토대로 아시아 내에서 가장 안정적이며 고성능의 데이터 센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음을 알리고 향후 아시아 2,000Km 반경 범위 내의 15억 인구에게 한국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아시아의 클라우드 컴퓨팅 허브로 발돋움할 계획이다.
KT 이석채 회장은 “한일 양국의 대표적인 IT기업들이 협력함으로써 지진 피해 이후 전력난을 겪고 있는 일본 기업들의 경영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며 이를 계기로 한일 양국간 우호관계도 더욱 돈독해 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 프로젝트는 IT가 내수산업이라는 통념을 깨고 글로벌 진출의 초석을 마련한 첫 사례라는데 의미가 있다.”며 “이를 발전시켜 한국을 글로벌 데이터 센터 허브로 발전시킬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은 “현재 일본 기업들이 직면한 어려운 상황을 해결해 주기 위해 신속히 지원해 주신 KT에 감사하다. 이번 프로젝트간 KT와의 강력한 파트너십을 통해 일본의 회복에 가치있는 기여를 할수 있다고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참고자료
1. KT 클라우드컴퓨팅 서비스 현황(국내)
Area
서비스 내용
출시일
IaaS
Home
고객 데이터를 실시간 자동백업해주는 Personal
Cloud Storage
’10.6
Pro
기업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관(Backup)해주는
기업형 Storage
’10.8
CS
가상서버서비스(CPU, 메모리, 디스크, 네트워크)
’11.3
BS
백업 및 복구서비스(백업SW 제공)
’11.6
SS
데이터 저장/검색을 위한 스토리지서비스
’11.6
DS
데이터베이스서비스(RDB: Relational Database)
’11.6
VDI
클라우드서버에 가상 desktop을 생성하여 제공
’11.5
CDN
콘텐츠 서비스 사업자의 콘텐츠를 다수의
사용자들에게 고속 전달
’11.4
PaaS
Platform
어플리케이션 개발/테스트/운용 환경 제공
( DBMS, 미들웨어, 과금 등 도구)
’11.7
SaaS
Software
어플리케이션/업무지원 SW/ Marketplace 제공
(MS Office 제품군, ERP, CRM , etc)
’11.2Q
ø CS(Compute Service), BS(, Backup Service), DS( Database Service),
SS(Storage Service), VDI(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CDN( Contents Delivery Network)
ø PaaS(Platform as a Serviec)
ø SaaS(Software as a Service)
2. 서비스간 사용될 해저 광케이블 현황
가. 일본 내 서비스를 위해 한-일간 주력 해저케이블은 KJCN(Korea Japan Cable Network)
. 개통일 : 2002년 초
. 경로 : 한국 부산(KT) ↔ 일본 키타큐슈(SBT), 한국 부산(KT) ↔ 후쿠오까(NTT)
. 시스템 용량 : 2.88Tbps급
. 주요특징 : 250Km 단거리(부산~키타큐슈/후쿠오까 2개 루트), 무중계 전송방식
일본 동남부 지진대를 통과하지 않아 안정적임(개통 이후 무고장)
나. 예비 경로
. 한-일간 국제 네트워크 수요 충족 및 루트 다원화를 위해 보유하고 있는 케이블은
APCN2(Asia Pacific Cable Network No.2), TPE(Trans Pacific Express), CUCN(China-US Cable Network)
등 전체 7개의 시스템이 있음
3. 용어설명
가. 코로케이션 서비스 : 개인이나 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서버장비를 서비스업체의 데이터센터에 입주시켜 서버관리를 위탁하는 것으로서 서버운영에 필요한 환경 및 네트워크, 각종부가서비스를 제공
나. 재해복구 서비스 : 천재지변이나 전산사고 등 각종 재해로부터 고객의 데이터를 보호해주는 서비스로 운영중인 고객의 서버데이터를 백업 등을 통해 보관 및 복구지원
다. 데이터센터 규모 단위 :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의 규모는 특성상 고집적형 랙을 이용하기에 단순 서버 숫자보다는 Kw단위 전력용량으로 판단함, 랙은 서버가 설치되는 틀로 KT는 1개의 랙에 16~32개의 서버를 구성하고 있음, 현재 KT의 천안CDC(Cloud Data Center)가 3,000Kw규모 임
라. 데스크톱가상화(VDI, 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 임의의 PC나 단말기에 인터넷 접속을 통해 필요한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하는 서비스
kt3.png

<사진설명1>
KT와 소프트뱅크는 30일 일본 도쿄에 위치한 베르사르 시오도메(Bellesalle Shiodome Building) 이벤트 홀에서 일본 기업들을 위한 데이터센터 서비스 및 클라우드서비스 제공을 위한 합작사를 설립한다고 발표하면서 KT 이석채 회장(사진 오른쪽)과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사진 왼쪽)이 프로젝트에 대한 질의에 대해 답변하고 있다kt4.png

<사진설명2>
KT 이석채 회장(사진 오른쪽)와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사진 왼쪽)은 30일 일본 도쿄에 위치한 베르사르 시오도메(Bellesalle Shiodome Building) 이벤트홀에서 일본기업들을 위한 데이터센터 서비스 및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합작사 설립하고 전용 데이터센터를 구축한다고 발표하면서 기념촬영하고 있다.kt5.png

<사진설명3>
KT와 소프트뱅크는은 30일 일본 도쿄에 위치한 베르사르 시오도메(Bellesalle Shiodome Building) 이벤트홀에서 일본기업들을 위한 데이터센터 서비스 및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합작사 설립하고 전용 데이터센터를 구축한다고 발표하고 양사의 경영진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 왼쪽부터 KT 코퍼레이트센터장 김일영 부사장,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 KT 이석채 회장, 소프트뱅크 시니치 아타(Shinchi Ata) CISO)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37개(2/3페이지) rss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2 저작권 침해와 구제(문화체육관광부) 삽자루 9061 2012.02.08 11:13
21 공공저작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길 열린다.(문체부 보도자료) 삽자루 10303 2012.02.08 11:06
20 업계 전문가들과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함계 전망하는 IT트렌드 2012 사진 삽자루 8810 2012.01.25 10:22
19 전국 중소기업 고객 및 파트너를위한 마이크로소프트 무료교육 안내(1~3월) 사진 관리자 9330 2012.01.18 22:18
18 ***내장형pc코인기 150대한정 가격인하 빅이벤트.*** 사진 anonymous 8002 2011.11.17 10:03
17 Google to Acquire Motorola Mobility [1] 삽자루 10203 2011.08.16 09:02
16 2011년 8월 마이크로소프트 보안 공지 발표 삽자루 12114 2011.08.10 15:12
15 유통혁신 없이 스마트 시대의 미래 없다 - KT보도자료 첨부파일 삽자루 13698 2011.08.01 18:26
14 KT와 NHN 디지털 지역광고사업 합작사 설립 첨부파일 삽자루 20377 2011.06.21 16:31
13 KT 이석채 회장, IEEE 산업리더상 수상 첨부파일 삽자루 12387 2011.06.08 10:24
>> KT, 한국을 글로벌 데이터센터 허브로 만든다. 첨부파일 [1] 삽자루 24400 2011.05.31 09:16
11 KT, 미래를 선도하는 IT컨버전스그룹 선언 첨부파일 삽자루 23801 2011.05.26 22:37
10 한국마이크로소프트 [5월 25(서울) 27일(부산)] Siemens PLM Software 세미나 최고관리자 15065 2011.05.12 12:10
9 마이크로소프트 스카이프 인수(MS 보도자료) [1] 삽자루 21840 2011.05.12 11:05
8 개인정보보호법 제정·공포 첨부파일 최고관리자 18089 2011.04.27 10:09
위로